상세 컨텐츠

본문 제목

[독후감]마케팅 천재가 된 맥스

독서일기

by 마루날 2009.02.19 12:42

본문

마케팅 천재가 된 맥스마케팅 천재가 된 맥스 - 10점
제프 콕스·하워드 스티븐스 지음, 김영한·김형준 옮김/위즈덤하우스

기업에서 마케팅 업무를 담당하는 사람들도 마케팅이 뭐냐고 하면 쉽게 대답할 수 없을 것 같다. 특히, 나처럼 백그라운드가 technology인 경우는 더더욱 마케팅의 ㅁ도 모르기 쉽다.

마케팅에 대한 내 경험에서 비롯된 정의는 '마케팅이란 제품이나 서비스를 많이 팔리거나 사용하게 하는 모든 행위'라고 생각한다.

사람들이란 자신이 잘 모르는 것에 대해서는 막연히 두려워하거나 무시하는데, 마케팅에 대해서도 한쪽에서는 말뿐이 무용한 것이라고 하는 사람들도 있고 한쪽에서는 뭔가 뭐든지 다 되는 요술지팡이 쯤으로 생각하는 경향도 있다.

<마케팅 천재가 된 맥스>는 마케팅의 개념을 잡아준다기 보다는 새로운 제품을 만들어서 어떻게 시장을 공략하는지에 대한 실제적인 지침서이다.

[출처 : http://www.studybusiness.com/dir/dir/Program/Demestic/211.html]



왠만한 사람은 잘 알고 있는 기술수용주기에 따라서,

클로저 카시우스
마법사 토비
인간관계 구축자 빌더 벤
세일즈 캡틴과 팀원들

그때 그때 필요한 역할을 맡을 사람을 배치해서 맥스의 회사는 승승장구 한다는 것이 이 책의 내용이다.

개인적으로는 마법사 토비가 나랑 많이 닮은 것 같은데, 클로저 카시우스의 능력이 너무나 부럽다. -_- 하지만, 나중에 회사의 회장이자 CEO는 마법사 토비가 된다. ㅎㅎ

시장의 성장과 그에 따른 주기에 맞추어 판매전략, 판매접근방식, 마케팅을 어떻게 가져가는지에 대해서 누구라도 쉽게 알 수 있도록 되어 있다.

경제경영 관련 된 책 중에서 딱딱한 내용을 소설로 풀어 쓴 책이 몇 권있는데, 그러다보니 억지스러운 전개와 설정이 거슬리고 대사들도 교과서 같아서 읽기 부담스러운데 개인적으로는 이 책은 술술 읽힐 만큼 잘 쓰여진 책이다.

이 책은 2004년도에 처음 읽었었는데, 최근에 자료를 준비하면서 다시 꺼내서 읽어 볼 만큼 책장에 보관하고 두고 두고 읽을 수 있는 책이다.

만약에 당신이 지금 막 새로운 사업이나 회사를 시작했거나 준비하고 있다면, 이 책을 읽어보기를 권한다.
http://ithelink.net2009-02-19T03:35:380.31010





 마루날의 雜學辭典(잡학사전)을 RSS리더로 편하게 구독해서 보세요~

'독서일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[독후감]부모 면허증  (4) 2009.03.17
판데노믹스  (2) 2009.03.16
[독후감]설득의 논리학  (0) 2009.03.06
[독후감]마케팅 천재가 된 맥스  (0) 2009.02.19
[독후감]난세에 답하다  (2) 2009.01.23
[독후감]세상을 소비하는 인간, 호모 콘수무스  (0) 2009.01.21
[독후감]넥스트 컴퍼니  (2) 2009.01.09
[독후감]이코노파워  (4) 2008.12.12

관련글 더보기

댓글 영역